전주동부신협, 전북 신협 첫 `자산 7000억원` 달성
뉴시스 기자 / 2022년 08월 12일
SNS 공유
ⓒ e-전라매일


신협중앙회 전북지부는 전주동부신협이 도내 신협 중 처음으로 자산 7000억원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기념하고자 강연수 신협중앙회 전북지부 본부장과 전주동부신협 인옥순 이사장, 정수목 상임이사, 이석수 전무가 참여한 가운데 자산 달성 기념패를 전달하는 기념식을 했다.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전주동부신협은 본점과 서곡지점, 화산지점, 효천지점 4개의 영업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4만8000여 명(조합원 1만8374명)이 이용하는 대형 조합이다.

전주동부신협은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활동에 많은 힘을 쏟고 있으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들을 통해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도모하며 나눔과 상생의 신협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또 오는 23일에는 전주동부신협 제1기 여성대학의 개강식을 열어 교육·문화·교양·경제 등 다양한 강의와 체험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연수 본부장은 "전북지역 신협 중 처음으로 자산 7000억원을 달성한 전주동부신협에 경의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더욱 발전하는 전주동부신협이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인옥순 이사장은 "다양하고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통해 조합원의 삶의 질을 향상하고 지역사회발전에 주도적 역할을 담당하여, 신용협동조합의 금융 리더로써의 사회적 역할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이시간 이슈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행정 사회 경제·IT 사설/칼럼
1  장수군, 직원 대상 재난현장대응 심폐소생술 교육
2  임실군, 2022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국무총리상’수상
3  `남성 자발적 자녀양육 참여 활성화 정책` 필요
4  군산시장 ‘중력이산(衆力移山)’으로 2023년 시정운영 계획
5  김슬지 도의원, 도교육청 기관홍보에만 치중
6  “도민과 바르게 소통하는 의회 만들 터”
7  이태원 참사 한달…여야, 13개 예방 법안 처리 `전무’
최신기사
전북 최고 50㎜ 비…돌풍과 천둥·번개 동반
28일 월요일 전북지역은 흐리고 오전부터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요란한 비가 오겠다.기상청에 따르면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전에 서해안부터 비가 시작돼 모든 지역으로 확대되겠고, 내일(29일) 오전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특히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
전라매일 기자 / 2022년 11월 28일
농사폐기물 불법소각 막았더니…초미세먼지 41% 감소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고춧대나 콩대, 깻대 등 영농 부산물 불법소각 근절로 전북 지역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크게 저감됐다고 28일 밝혔다.전북 지역은 영농 잔재물을 노천에서 소각하는 등 농업 활동에 따른 생물성 연소가 초미세먼지 배출량의 약 24%를 차지하고 있다.특히 매해 추수가 끝나는 10월, 농사가 시..
뉴시스 기자 / 2022년 11월 28일
‘전주시 인증 품질 우수 성장 가능성 있는 우수상품 한자리’
전주시가 인증한 품질이 우수하고 성장 가능성 있는 바이전주 우수상품을 널리 알리고, 우수상품을 생산하는 지역업체의 판로개척 및 소비 촉진을 도모하는 축제의 한마당이 펼쳐졌다.(사)바이전주우수업체협의회(회장 전상문)는 전주시, (사)전주시자원봉사연합회(회장 최유)와 지난 26일 오전 11시, 풍남문 광장 ..
이강호 기자 / 2022년 11월 27일
어르신 희망의 실버카 지원
고창군 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장성균, 공공위원장 김완철)는 지난 23일 아산면행정복지센터에서 거동불편 취약계층 어르신 25세대를 발굴해 지원하는 희망의 실버카(보행보조기) 지원사업을 시행했다. 이 사업은 장시간 외출에 어려움을 겪고 계신 돌봄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사회활동 참여를 유도하고 건..
박동현 기자 / 2022년 11월 27일
평당 2천만 원짜리 관사 짓겠다는 남원교육청
남원교육지원청이 추진하는 교직원 통합관사 이전 신축비가 지나치게 높다는 지적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전북도의회 진형석 의원(전주 제2)은 24일 내년도 도교육청 예산 심사를 분석해보니 “남원교육지원청이 추진하는 교직원 관사 이전 신축비가 3.3㎡당 2,000만원으로 편성돼 고급 원룸이나 빌라 신축 수준을 넘..
전라매일 기자 / 2022년 11월 27일
특별기동취재단 JM영상 사회일반
사건사고 사회 기획|특집
요일별 특집 정치 경제/IT
교육 행복을 여는 사람들 교육/문화
문화/공연 축제/행사 생활/스포츠
연예 사설/칼럼 기획
칼럼 사설 오피니언
PC버전개인정보취급로그인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 jlmi1400@hanmail.net
· Tel :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