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가을 덕유산 관광곤도라 주말 예약제 시행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주말 및 공휴일 관광곤도라 온라인 예약
전라매일관리자 기자 / 2023년 09월 26일
SNS 공유
ⓒ e-전라매일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덕유산을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관광곤도라 주말 예약제’를 시행한다.

대한민국 4대 명산 중 하나인 덕유산은 단풍이 붉게 물드는 가을부터 상고대가 절정을 이루는 겨울철까지 아름다운 자연 경관으로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다. 특히 무주덕유산리조트부터 설천봉까지 편하게 등반이 가능한 관광곤도라가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들의 주말 나들이 장소로 인기가 좋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덕유산을 찾는 관광객들이 대기시간 없이 보다 편리하게 관광곤도라를 이용할 수 있게 매년 10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주말ㆍ공휴일에 한해 예약제를 시행하고 있다.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관광곤도라를 타고 15분이면 해발 1,520m 설천봉까지 오를 수 있고, 설천봉에서 정상인 향적봉(해발 1,614m)까지의 등산로도 600m 능선을 따라 20여분 정도만 걸으면 되는 산책로 수준이기 때문에 산악형 국립공원의 최고봉 중 가장 등반이 쉽다.

예약은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홈페이지와 모바일 페이지를 통해서 탑승일 기준 14일 전부터 1인 5매까지 가능하다. 탑승일자와 시간을 지정하면, 휴대전화로 예약 문자가 발송된다. 당일 탑승 예약시간 30분 전까지 매표소에서 예약 문자를 제시 후 매표소에서 티켓을 구입할 수 있다./무주=김정오기자
이시간 이슈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행정 사회 경제·IT 사설/칼럼
1  전북도-카자흐스탄 협력 강화 위한 ‘카자흐스탄의 바람’ 경제포럼 개최
2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유치 총력전
3  익산시 갑 선거구 국회의원후보자 고상진 기자회견
4  ㈜성현, 275억 원 배터리 소재 제조공장 투자협약 체결
5  전북도-카자흐스탄 협력 강화
6  ‘스마트 공장 농식품 부문’ 성과 저조 지적
7  나인권 도의원, 청년창업기업 현장 목소리 청취
최신기사
[문학산책]누리망
동그란 내 얼굴과비교가 안되지만네모난 바보상자천재적인 너를 본다끝없이그려낸 자리손글씨가 필요없다
전라매일관리자 기자 / 2023년 12월 07일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부터 군립요양 설립까지 무주다움으로 승부!
김정오 기자 / 2023년 12월 07일
전북도-전주 2024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유치
내년 특별자치도 출범을 앞두고 있는 전북도가 국내외 한인(韓人) 글로벌 비즈니스 협력 행사인 ‘2024년 세계 한인 비즈니스대회’를 유치했다. 도에 따르면, 전북도와 전주시가 재외동포청이 주관한 ‘2024년 세계 한인 비즈니스대회’(구 한상(韓商)대회) 개최지 공모에서 최종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이날 대회 운영위..
송효철 기자 / 2023년 12월 07일
도, 공예분야 전라북도명장에 진정욱씨 선정
전북도가 도내 산업현장에서 최고 수준의 숙련기술을 보유한 기술자에 대해 경제적, 사회적 지위를 향상시키기 위한 ‘전라북도명장’에 공예분야 진정욱씨(48세, 봉강요 대표)를 선정했다. <사진>도는 7일 도청 회의실에서 전라북도명장 수여식을 갖고 김관영 도지사가 진정욱씨에게 직접 명장 증서와 명패를 전달..
송효철 기자 / 2023년 12월 07일
전북도, 결식우려아동 지원을 위한 협약 체결!
전북도는 7일 도청에서 행복얼라이언스 ‘행복나래(주)’ 등 5개 기관과 함께 결식우려아동 지원을 위한 ‘전라북도 행복두끼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협약체결 기관은 도와 행복나래(주), SK E&S, 자치분권포럼, 행복도시락사회적협동조합으로 이날 협약식에는 김종훈 도 경제부지사와 조민영 행복얼라이언..
송효철 기자 / 2023년 12월 07일
특별기동취재단 JM영상 사회일반
사건사고 사회 기획|특집
요일별 특집 정치 경제/IT
교육 행복을 여는 사람들 교육/문화
문화/공연 축제/행사 생활/스포츠
연예 사설/칼럼 기획
칼럼 사설 오피니언
PC버전개인정보취급로그인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 jlmi1400@hanmail.net
· Tel :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