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익산역 대륙철도 거점역 성장 ‘청신호’
정헌율 시장, 정세균 총리 면담 통해 ‘철도차량기지 이전’ 건의
새만금 항만과 항공, 익산의 대륙철도망 등 ‘트라이앵글’ 구축
정 총리 필요성 인정, 관련 부처 검토 당부키로
조경환 기자 / 2021년 01월 13일
SNS 공유

ⓒ e-전라매일

정헌율 익산시장이 정세균 국무총리와 면담을 갖고 KTX익산역을 유라시아 대륙철도 거점역으로 성장시킬 첫 단추인 ‘철도차량기지 이전’을 건의했다.
이는 현재 익산역 면적의 절반가량을 차지하는 철도차량기지를 이전시키면 이곳은 새만금과 환서해권을 아우르는 물류·환승체계가 포함된 복합개발이 가능해지기 때문이다.
이에 정 총리도 익산철도차량기지 용량 부족에 따른 확장 이전과 익산역 복합개발 필요성을 인정하며 관련 부처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키로 했다.
정 시장은 지난 12일 정 총리 공관을 찾아 익산의 최대 현안인 KTX익산역의 확장 발전방안에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건의했다.
현재 KTX익산역에는 전라선과 장항선 운행열차의 경정비를 하는 차량기지가 운영되고 있지만 향후 국가 철도 운영계획에 따라 고속·셔틀열차 간 연계 환승이 진행되면 익산역을 거점으로하는 일반열차 운행 횟수가 대폭 증가하여 차량기지 용량 부족이 우려된다.
1912년 철도개통 이후 익산역이 도시의 성장을 이끌었지만, 현재는 철도차량기지가 도심을 동서로 단절시켜 도시 발전을 가로막는 현상도 발생하고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정 시장은 국토부가 진행 중인 전국 철도차량기지 중장기계획 용역에 좁고 노후한 익산철도차량기지를 이전시킬 수 있도록 반영해 달라고 촉구하고 있다.
차량기지가 이전되면 익산역 면적의 절반을 차지하는 공간에 물류와 환승체계가 담긴 복합개발이 가능해진다.
추가 예산을 투입하지 않고 기존부지를 활용해 사업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등 속도감 있는 사업추진의 효과도 기대된다.
특히 철도차량기지 이전이 되면 새만금의 항만과 항공, 익산의 철도망 등 트라이앵글 클러스터가 제대로 구축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 시장은 “익산철도차량기지 이전은 새만금을 뿜은 유라시아 대륙철도로 나아가는 첫 단추가 될 것”이라며 “물류와 복합환승센터 등 복합개발까지 이어질 수 있는 차량기지 이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시간 이슈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행정 사회 경제·IT 사설/칼럼
1  전북, 9개 시·군서 74명 확진…병원·교회 등 집단감염
2  전북도 내년 국가예산 8조9천억... ‘생태문명시대` 탄탄 기반 마련
3  정운천 의원, 국민통합의 미래를 제시하다!
4  익산시의회 박철원 부의장, 민원해결 팔방미인
5  임실군의회, 2021년 행정사무감사 마무리
6  21년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상
7  도, 21개상품 2022년 도지사인증상품 신규 선정
최신기사
<社 告> 본지 편집국장 임명
문양수 편집국장 직무대행명 : 편집국장(제 6대) /2021년 12월 6일 <학력 및 경력> ▲남원용성중 졸▲전주고등학교 졸▲한국외국어대 졸 ▲임순남국민운동본부 사무국장▲한솔디자인·다봄 기획실장▲(전) 전북닷컴 대표
전라매일 기자 / 2021년 12월 05일
제10회 전북학생문화예술경연대회 시상식 ‘이모저모’
해가 거듭될 수록 많은 사랑을 받는 행사로 발전하고 있는 전라매일의 ‘전북학생문화예술경연대회’. 올해로 10회째를 맞으며 뜨거운 관심 속에 시상식이 본사 대회의실에서 열렸다.글짓기 부문 대상에는 전주 서일초 6학년 유가희 학생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고, 전주 인봉초 6학년 조민서 학생이 대상 전주시장상을 차지..
전라매일 기자 / 2021년 12월 05일
제10회 전라북도학생문화예술경연대회 성료
전라매일신문이 주최한 제10회 전라북도학생문화예술경연대회가 지난 4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가운데 행사를 마치며 본지 홍성일 회장을 비롯한 내빈과 수상학생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라매일 기자 / 2021년 12월 05일
[문학칼럼-시인의 눈] 반란의 계절
충성을 맹세한 적은 없지만 오랜 세월 서로 의지하고 돌보며 한 몸으로 살았으니 뜬금없는 배신을 하리라고는 꿈에도 생각지 못했다. 그런데 어느 날부터인가 슬금슬금 헛바람이 드는가 싶더니 배신과 반란은 도처에서 손쓸 수 없이 일어나기 시작했다. 잘 흘러가던 혈류가 이따금 해찰을 하는지 머릿속에서부터 혼란스러운..
전라매일 기자 / 2021년 12월 05일
재가동 확정된 군산조선소 民 官 政 활약 빛났다
4년여 동안 문이 닫혔던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가 기업과 전북도 및 군산시의 협의로 재가동한다는 반가운 소식이다. 이 같은 소식은 국회 신영대 의원(더불어민주당 군산)과 전북도 및 군산시, 조선해운업계와 관련부처를 포함한 공동 소식통에 의해 확인됐다. 이로써 침체된 군산 지역경제 회복에 따른 지역사회 활력에 ..
전라매일 기자 / 2021년 12월 05일
특별기동취재단 JM영상 사회일반
사건사고 사회 기획|특집
요일별 특집 정치 경제/IT
교육 행복을 여는 사람들 교육/문화
문화/공연 축제/행사 생활/스포츠
연예 사설/칼럼 기획
칼럼 사설 오피니언
PC버전개인정보취급로그인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 jlmi1400@hanmail.net
· Tel :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